커뮤니티

home > 커뮤니티




표야, 굿!

도사 | 2018.05.01 08:51
조회7760| 댓글0| 추천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최근 남북정상회담을 두고 자당의 후보들이 횽표 발언에 대해 반발하고 있다.
 

익명을 요구한 한 수도권 의원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수도권은 대구·경북(TK)과 정서가 완전히 다르다"며 "실제로 수도권에선 '차라리 중앙당이 아무것도 하지 않고 가만히 있으면 좋겠다. 홍 대표가 잠수를 타면 좋겠다'라는 말까지 나온다"라고 말했다.


인천시장 후보인 유정복 시장은 페이스북에서 "남북정상회담과 관련해 무책임한 발언으로 국민 기대에 찬물을 끼얹는 몰상식한 발언이 당을 더 어렵게 만들어 가고 있다"며 "당 지도부는 정신 차려야 한다"고 밝혔다.


경기지사 후보인 남경필 지사는 최근 페이스북에 '문재인 대통령님! 수고하셨습니다'라는 글을 올린 데 이어 이날 CBS 라디오에 출연, "절반의 성공인가, 절반의 실패인가 측면에서 볼 때 '절반의 성공'으로 보는 게 좋을 듯하다"며 홍 대표와 다른 평가를 내놨다.


경남지사 후보인 김태호 전 지사도 통화에서 "남북문제를 해결하는 데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고, 초당적으로 컨센서스를 이뤄가는 게 옳다"면서 "서로 열려있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번호
  • 제목
  • 작성자
  • 등록일
  • 조회수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