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민에게 돌려줬던 관사(官舍) 다시 가져간 울진군

울진군 1호 관사 ‘다용도 회의 공간’ 조성 계획에 ‘시끌’
기사입력 2019.04.15 16:32  |  조회수 8,68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군수관사 (1).jpg
 
군수관사 (2).jpg
 
울진군이 지난 201356일 개소해 6여 년간 가출청소년 보호시설로 활용돼 온 울진군 일시청소년쉼터를 지난 11일 자로 폐쇄하고 회의 공간으로 사용하려고 공사 중인 것이 알려지자 지역사회가 시끄럽다.
 
군민들은 군청 별관 건립으로 군청 내에도 공간이 많이 확보돼 있음에도 굳이 전임 군수가 군민에게 돌려줬던 관사(官舍)를 회수해 군의 회의실로 사용해야 하느냐에 대해 따가운 눈총을 보내고 있다.
 
또 지자체장의 관사를 주민들에게 돌려주는 시대 흐름과도 맞지 않다는 지적이다.
 
울진읍 울진중앙로 141-21에 소재한 울진군 1호 관사는 지난 1988년 대지면적 949, 건축면적 134규모로 조성된 주택으로, 울진군수 관사로 사용돼왔다.
 
임광원 전 군수는 2010년 군수선거에서 ‘1호 관사를 장애인을 위한 시설로 활용하겠다고 공약했으며, 이에 울진군은 20135월부터 지난해 12월말까지 울진군이 직영하는 일시청소년쉼터로 활용해 왔다.
 
울진읍에 사는 한 주민은 군청 내에 있는 건물도 아닌데 청소년 공간을 없애고 회의실로 사용하겠다는 발상이 놀랍다, “전임 군수 흔적 지우기에 불과한 것 같아 씁쓸하다고 말했다.
 
또 한 주민은 방황하는 가출 청소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지금, 위기 상황에 처한 지역 청소년들을 안전하게 보호함으로써 건전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청소년 쉼터가 폐쇄되어선 안된다"며 안타깝게 말했다.
 
한편 군은 오는 6월 중순까지 23,6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관사에 대한 리모델링 공사를 마칠 예정이다.
<저작권자ⓒ빠른뉴스! 울진뉴스 & ulji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0867
 
 
 
 
 
  • 울진뉴스/월간울진(http://uljinnews.com |   창간일 : 2006년 5월 2일   |   발행인 / 대표 : 김흥탁    |   편집인 : 윤은미 
  • 사업자등록번호 : 507-03-88911   |   302331 경북 울진군 울진읍 말루길 1 (1층)   |  윌 이엔씨 통신판매업 제2010-경북울진-0010호                         
  • 대표전화 : (054)781-6776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전자우편  uljin@uljinnews.com  / ytn054@naver.com
  • Copyright © 2006-2017 uljinnews.com all right reserved.
빠른뉴스! 울진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